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우나기차즈케(ウナギ茶漬け)

일본의 여름은 장어의 계절 입니다. 우리나라에서 삼복에 삼계탕을 먹듯이 일본 사람들은 더운 여름한철을 나는 힘을 장어에서 얻는다고 하며 각종장어요리 와 덮밥으로 건강을 지켜갑니다. 여름에 인기절정인 장어구이덮밥을 추운겨울에 맞..

햄버거 덮밥
햄버거 덮밥 2009.12.22

햄버거를 만들어 덮밥으로 만들었습니다. 이 요리는 일본 전통요리와는 거리감은 있지만, 일본의 덮밥 종류와 인기로 볼 때, 일반적으로 접할 수 있는 요리입니다. 무순과 온센타마고를 얹어서 일식화하였습니다. 남녀노소가 좋아할 수 ..

일본의 여름은 장어의 계절 입니다. 우리나라에서 삼복에 삼계탕을 먹듯이 일본 사람들은 더운 여름한철을 나는 힘을 장어에서 얻는다고 하며 각종장어요리 와 덮밥으로 건강을 지켜갑니다. 여름에 인기절정인 장어구이덮밥을 추운겨울에 맞게 따끈한 국물을 곁들인 차즈케 (차말이밥) 으로 만들어 보았읍니다. 차즈케는 본래, 식은 밥을 맛있게 먹기 위하여 녹차 등을 밥에부어 매실절임이나 자반 연어등 고명을 올려먹는 간단한 일본 식사로서 야식이나 간단한 식사로 인기있는 깔끔한 일본 가정식 중의 하나입니다. 이러한 차즈케에 달걀과 구운장어를올려 가다랑어 육수로 마무리하니 보기에도 화려한 호화판 국밥이 되었읍니다. 한번에 국물에 다 말아드시는 것보다 소스를 뿌려 비벼가면서 반쯤 드시고 나머지 반을 국물에 말아 마무리 하시면 더 맛있는 한끼 식사가 될 거 같습니다. 겨울철 우나기 차즈케로 건강도 유지하시고 떨어지기 쉬운 입맛도 돋우시기 바랍니다.
 



▶ 만드는 방법

1


장어구이는 프라이팬에 넣고 불에 올린 후, 청주 2큰술을 넣고 뚜껑을 덮어 12분간 찜을 합니다.

2


그 다음 장어소스 2큰술을 넣고 골고루 묻힌 후, 폭 1cm정도로 자릅니다.

 3


따끈따끈한 밥에 장어소스 4~6큰술을 넣고 골고루 잘 혼합합니다.

 4


그릇에 달걀 3개, 청주 1큰술, 미림 1작은술, 소금 1작은술, 육수 1큰술을 넣고 혼합하여
프라이팬에 구워 사진과 같이 달걀 고명을 만듭니다.  

 5


그릇에 양념한 밥을 넣고 달걀 고명을 얹은 후, 장어구이를 얹습니다.
그 다음 잘게 썬 대파와 김, 그리고 와사비를 적당량 얹습니다.

6


마지막으로 다시마와 카츠오부시를 우려낸 뜨거운 국물과 함께 내면 완성입니다.
밥에 국물은 넣어 함께 말아서 먹으면 됩니다.
기호에 따라 반쯤 먹다가 국물을 넣어 드셔도 됩니다.


햄버거 덮밥

일본요리 2009.12.22 11:55

 햄버거를 만들어 덮밥으로 만들었습니다. 이 요리는 일본 전통요리와는 거리감은 있지만, 일본의 덮밥 종류와 인기로 볼 때, 일반적으로 접할 수 있는 요리입니다. 무순과 온센타마고를 얹어서 일식화하였습니다. 남녀노소가 좋아할 수 있는 요리이므로 한번 만들어 보세요.


▶ 만드는 방법

1

양파는 잘게 썬 다음, 내열 용기에 넣고 랩으로 싸고 전자렌지로 2~3분 가열한다. (600W)

2



볼에 갈아놓은 돼지고기와 양파, 달걀을 넣고 소금과 후추로 적당히 간을 한 후,
찰질 때까지 잘 주물러 혼합합니다.


3


고기반죽의 반을  1/2량을 양손으로 캐치볼 하듯이 오른손, 왼손으로 몇 번 던져 받습니다.
그 다음 햄버거 모양으로 만듭니다.


4


프라이팬에 분량외의 샐러드유를 넣고 중불에 걸친 후, 햄버거를 굽습니다.
한쪽 면이 맛있는 색으로 구워지면 뒤집어 불을 약하게 줄인 후,
속까지 익도록 뚜껑을 덮어 약 7~8분 굽습니다.


5


 다른 프라이팬에 설탕 1큰 술, 미림 1큰 술, 청주 2큰 술, 간장 3큰 술, 녹말가루
1작은술, 생강즙 2작은 술을 넣고 불에 걸쳐 소스를 만듭니다.


6


용기에 밥을 담고 햄버거를 올리고 무순을 옆에 담습니다.
그 다음 만들어놓은 소스를 햄버거 위에 적당량 뿌리고 온센타마고와
레몬으로 장식을 합니다.  
 


 


중국요리의 영향인지 일본인들은 콩나물보다 숙주나물을 즐겨 먹습니다. 이 숙주나물볶음도 일본인들이 좋아하고 자주 먹는 요리 중에 하나입니다. 센 불에 볶은 숙주나물에  곁들이는 고기가 참 잘 어울리는 요리입니다. 보통 함께 곁들이는 고기는 돼지고기, 간, 베이컨, 우설, 소고기 등이 있는데, 이번에는 소고기를 마늘과 같이 볶아 숙주나물 위에 얹어 완성해 보았습니다.  




 

▶ 만드는 방법

1


양파는 초승달 모양으로 길쭉하게 자르고 적 파프리카는 꼭지와 씨를 빼 낸 후, 길쭉하고
얇게 썰어놓습니다. 숙주나물은 물에 깨끗이 씻고 약 5분간 물에 담가 놓은 후, 물기를 제거합니다.

2


대파의 흰 부분만 잘라내서 0.5cm간격으로 어슷썰기로 썰어놓습니다.
부추는 약 2.5cm간격으로 잘라놓습니다. 레몬은 반개를 4등분합니다.

3



프라이팬에 샐러드유 3큰술을 넣고 센불로 가열합니다. 그 다음 숙주나물, 파프리카, 대파,
양파를 놓고 센 불로 재빠르게 볶습니다. 어느 정도 다 볶아지면 마지막으로 부추를 넣은 후, 청주와
소금, 후추로 간을 살짝 볶아 불을 끄고 접시에 담습니다. 

4


프라이팬에 나머지의 샐러드유 1큰술을 넣고 중불에 올려 마늘을 넣고 볶습니다.
마늘 향이 올라오면 소고기를 넣고 소고기를 볶습니다. 소고기의 색이 변하면 간장 1큰술을 넣고 볶아 냅니다. 
 

5


접시에 올린 볶은 야채 위에 고기를 올리고 그 위에 썰어놓은 레몬즙을 짜러 곁들이면 완성입니다. 


 


타키코미고항은 밥을 지을 때, 여러 식재료를 함께 섞어서 밥을 지음으로서 쌀에 여러 식재료의 맛이 배어나오도록 하는 요리의 한가지입니다. 조미료는 주로 다시마, 간장 등을 이용하며 색감에 따라 소금을 사용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이와 비슷한 마제고향이라는 요리가 있는데, 이 요리는 밥을 다 지은 다음 여러 재료를 섞어 만드는 요리를 말하는데, 생선이나 미역같이 함께 넣어 밥을 지었을 경우, 모양이 나쁘게 나오는 식재료일 때, 마제고항을 합니다. 그런데 맛적인 면에서는 역시 타키코미고항이 낫다고 보여지네요. 일본 마트 등에서 일반적으로 많이 판매되고 있으면 일본인들이 매우 좋아하는 요리입니다.   

 


만드는 방법

1


쌀과 찹쌀을 혼합하여 물로 깨끗이 씻은 후, 채에 걸러 30분간 놔둡니다. 


 

 2



냄비에 물과 다시마, 건새우를 넣고 끓여 밥 지을 물을 만들어 놓습니다.  


 

3



양송이버섯은 꼭지를 따 낸 후 세로로 잘라놓고 표고버섯은 적당한 크기로 잘라 놓습니다.


 

4




스모그 햄은 1.5cm 정도로 깍둑썰기를 합니다. 문어다리와 당근은 1cm 정도로 깍둑썰기 합니다. 

 

5



밥 지을 냄비에 쌀을 넣고 평소 밥 지을 때와 같이 육수로 물높이를 맞춥니다.
그 다음 청주 1큰술 / 미림 2작은술 / 간장 2큰술 / 소금 적당량을 넣고 골고루 섞습니다.


 

6





준비해 놓은 재료들을 모두 넣고 평소와 같이 밥을 합니다.
밥이 다 되면 주걱으로 전체적으로 잘 혼합하면 완성입니다.


 






 

▶ 만드는 방법

1


고등어는 머리와 내장을 제거하고 물로 깨끗이 씻은 후, 반으로 갈라 뼈를 잘라냅니다.
그 다음 핀셋 등으로 잔뼈를 발라내고, 폭 1.5~2 cm정도로 자릅니다.

2


위생팩에 카레가루 1큰술과 밀가루 1작은술을 넣어 섞은 후,
손질해 놓은 고등어를 넣고 잘 비벼 밑간을 해둡니다.  

 3


양파는 세로로 반을 자르고 폭 1.5cm정도로 길쭉하게 자릅니다.
부추는 뿌리부분을 잘라 버리고 길이 4 cm로 자릅니다. 
그리고 튀긴 두부는 한입크기로 잘라놓습니다. 

4


그릇에 청주 2큰술, 간장 1큰술, 카레가루 1큰술, 케찹 3큰술, 물 100ml를 넣고 잘 혼합합니다.

5


프라이팬에 샐러드유 0.5큰술을 넣고 화력 센  불로 양파가 투명해질 때가지 볶은 후, 꺼냅니다.   


 6


나머지의 샐러드유를 더해 중불에 걸쳐 고등어를 볶습니다.
고등어가 다 익어가면, 준비해 놓은 튀긴 두부를 넣고 한번 더 볶습니다. 

7 



그 다음 부추와 볶아 놓은 양파를 넣고 살짝 볶은 후, 만들어 놓은 조미료를 넣고 볶습니다.
부추가 흐물흐물 해 지면 불을 끄고 그릇에 담으면 완성입니다.


꽁치가 참 맛있는 계절입니다. 맛도 좋고 영양도  풍부한 가을 꽁치를 튀겨서 난방즈케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식초의 상큼한 맛과 양파, 피망 등의 야채와 어울어져 비린내가 안나는 훌륭한 맛으로 완성되었습니다.




만드는 방법


1


꽁치는 머리와 꼬리, 내장을 제거한 후, 가운데에 있는 뼈를 발라냅니다.
 그 다음 반으로 자른 후, 물로 깨끗이 씻고 물기를 닦아냅니다. 

 

2



양파는 세로 반으로 자른 후, 활모양으로 얇게 자릅니다. 당근은 껍질부분을 살짝 벗겨 채를 칩니다.


 

3





피망은 세로로 반으로 잘라 꼭지와 씨를 털어낸 후, 얇게 썹니다. 또 고추는 0.5cm 간격으로 자릅니다. 



 

4

 


그릇에 미림 2큰술, 설탕 2큰술, 벌꿀 1큰술, 식초 120cc,
간장 4큰술, 빨간 고추, 육수 300cc를 넣고 잘 섞어 줍니다. 
 


 

5



꽁치에 소금과 후추를 뿌리고 밀가루를 엷게 묻힌 후, 170℃의 식용유에 튀겨냅니다.


 

6




꽁치가 뜨거울 때, 양파, 당근, 피망과 함께 앞에서 만든 소스를 넣고 잘 섞어주면 완성입니다.


 


일본의 기본 조림요리 중의 하나인 돼지간장조림입니다. 생강과 표고버섯을 넣어 냄새를 없앴습니다. 무 대신 죽순을 튀겨서 요리하는 것도 있지만 이번에는 무를 넣어 보았습니다. 생각보다 돼지고기와 잘 어울리는 것 같습니다. 시간이 많이 걸린다는 것이 조금 그렇지만 맛은 좋습니다. 한번 도전해 보시는 것이...?^^



 

만드는 방법

1


돼지고기를 5cm정도로 자르고, 생강은 잘게 다져놓습니다. 그리고 무는 적당한 크기로 썰어 놓습니다.

2


기름을 넣은 프라이팬에서 표면의 색이 변할 때 까지 약한 불로 굽습니다. 

3


고기에 맛이 확실히 베게 하기 위해 간장과 설탕 넣고 삶습니다.
냄비에 간장과 설탕, 잘게 다진 생강과 파를 넣고 뚜껑을 덮어 약한 불로 익힙니다.
가끔 뒤집어주면서 간장이 걸쭉해 질 때까지 끓입니다.

4


10분 정도가 지나면, 청주와 물을 고기가 잠길 정도로 넣고 강한 불로 끓입니다.

5


끓어오르면 건 표고버섯과 건 고추, 무를 넣고 다시 약한 불로 줄입니다.
그 다음 뚜껑을 덮어 고기가 부드러워질 때까지 2~3시간 정도 극히 약한 불로 삶습니다.


 6


가끔 끓으면서 생기는 불순물은 제거해 주고 고기가 부드러워지고 국물이 조려지면 완성입니다.


 


돼지생강구이

일본요리 2009.09.18 11:22

 이 요리는 일본 사람들이 참 좋아하는 음식입니다. 고기를 생강소스에 숙성시켜 하는 요리로 한국인 입맛에도  잘 맞는 요리입니다. 겉보기에 우리나라 제육볶음과 흡사하게 보이지만 맛을 보면 전혀 다른 풍미가 느껴지는 요리입니다. 제 개인적으로도 참 좋아하는 음식입니다.  



 

만드는 방법

1


 돼지고기의 비계 부분에 칼집을 가볍게 넣고, 전체적으로 같은 두께가 되도록 칼등으로 살짝 다집니다. 
그 다음 표면에 소금과 후추를 살짝 뿌려놓습니다. 



2 


양파의 반은 볶음용으로서 길쭉하게 썰고, 반은 소스용으로  생강, 키위에 함께 같이 갈아 놓습니다.


3


갈아놓은 양파, 생강, 키위와 함께 청주50cc, 간장30cc를 넣어 혼합한 후,
돼지고기를 담근 후, 실온에서 약 20분 정도 재워둡니다. 


 4


돼지고기에 어느 정도 간이 베면, 프라이팬에 샐러드유 0.5큰술을 넣고
불에 올려 양파를 투명해질 때까지 볶은 후, 우선 꺼냅니다. 


5 


양파를 볶은 프라이팬에 샐러드유 1큰술을 넣고 재워둔 돼지고기를 굽습니다.
양면이 노르스름해질 때까지 완전히 굽습니다. 그 다음 돼지고기를 꺼냅니다. 



 6


 구워진 돼지고기를 꺼내면, 앞에서 볶은 양파와 돼지고기를 재워둔 소스를
프라이팬에 넣고 화력 센 불로 끓입니다. 끓으면 버터를 더해 전체를 잘 혼합하여
돼지생강구이용 소스를 완성합니다.



7


접시에 밥과 야채, 돼지고기를 올린 후, 만들어 놓은 소스를 고기 위에 얹으면 완성입니다.



※요리팁
·돈까스용 로스육을 다져서 사용하면, 씹는 맛이 좋습니다. ·
키위는 잘 익은 것을 사용합니다. 단맛이 부족할 것 같으면 벌꿀을
조금 사용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키위 대신 배를 사용해도 좋습니다.



일본식 덮밥으로 하기엔 좀 생소한 덮밥이네요. 두부의 양과 명란젓의 양을 조절하여 맛을 만들어보는 것도 재미나겠네요. 전체적으로 레시피 재료는 좀 싱거운 것 같습니다. 초밥용 간장을 곁들이면 더 맛있을 것 같네요.





▶ 만드는 방법 



1




냄비에 물을 넣고 두부를 넣은 후, 중불에 끓입니다.
두부가 익으면, 식혀 헝겊에 넣고 물기를 가볍게 짜냅니다.


2



명란젓은 갈라 내용물만 빼내어 청주, 마요네즈 그리고 물기 짜낸 두부와 ]
혼합하여 우선 냉장고에 보관해 둡니다.


3


양배추는 3cm 길이로 얇게 잘라놓습니다. 숙주나물은 물에 담가두어
아삭하게 만듭니다. 긴 경우는 반으로 잘라냅니다.

4



생 표고버섯은 꼭지를 따내고 물에 깨끗이 씻은 후, 잘게 썰어 놓습니다.
또한 오이는 어슷썰기로 잘라 채를 칩니다.


5


냄비에 소금을 넣고 끓이 후, 잘라 놓은 양배추와 표고버섯을 살짝 데친 후,
채에 걸로 물기를 제거한 후, 후추를 쳐서 식힙니다.(국물은 버리지 말 것)


6


새우는 소금으로 씻은 후, 야채를 데친 국물에 넣어 삶습니다. 그 다음 머리와 껍질을 제거합니다.


7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릇에 밥을 담고 데친 야채를 넓게 펴서 담습니다. 그 다음 그릇의 반에 명란주부를 언고
새우로 장식합니다. 기호에 따라 간장을 쳐서 먹습니다.



 


일본에 여행다니다 보면 흔히 접할 수 있는 일본식 절임입니다. 일본식 김치라기 보다도 일본식 야채절임이 어울리겠네요. 재료나 만드는 법에서 우리나라 백김치와는 좀 다른 면이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일본사람이 운영하는 이자카야에서는  찾아볼 수 있는 요리인데요. 나름대로 풍미가 있고 좋아하는 사람도 많다고 느껴지네요.


▶ 만드는 방법 

 

1


배추 뿌리 부분에 칼집을 넣고 손으로 갈라서 반으로 떼어 냅니다.
(작은 배추면 4등분하고 큰 배추면 6등분합니다)

2


뿌리에 있는 배추 흰 부분에 소금을 사이사이 뿌려 넣고  배추를 볼에 겹쳐 놓습니다. 
2~3시간 정도 경과하면 물이 나오므로, 위아래를 서로 바꿔서 상하를 돌려줍니다. 

3


2~3시간 더 경과하면, 배추가 완전히 절여지므로 채에 걸러 물기를 거릅니다. (짜면 안 됩니다. )

 

4


물 600cc에 다시마, 멸치, 가다랑어포를 넣어 끓인 후, 국물만 빼내어 식혀둡니다.

5


당근과 국물용으로 사용한 다시마를 얇게 채를 썰어 놓습니다. 그리고 빨강 고추는 잘게 자르고
마늘은 다져놓습니다. 오이와 가지는 1cm크기로 잘라 나둡니다.

6



채에 걸러둔 배추를 용기에 늘어놓고 배추 사이에 오이와 가지를 껴 넣고, 당근, 다시마,
마늘 순서로 겹쳐서 올려놓습니다. 이때 새 다시마를 가위로 잘라 더하면 맛이 좋아집니다.

7


식혀놓은 국물에 소금 2큰술, 설탕 스푼 2배위(기준), 설탕 0.5 작은술을 넣고
혼합한 다음 위에서부터 부어넣습니다.

8



용기 위를 랩으로 싸고 평평한 접시를 올려둔 후, 뚜껑을 덮어 서늘한 장소에 놔둡니다.
(계절에 따라 약 3~10일 사이에 먹을 수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